메뉴 후원하기

용진 생활용품 창고 화재...피해 8억

URL복사

[완주신문]용진읍 간중리의 한 생활용품 저장 창고에서 지난 15일 저녁 7시 반쯤 불이 났다.

 

이 불로 조립식 건물 1개 동과 안에 있던 판매용품이 모두 타 소방서 추산 8억4천여만원의 재산 피해가 났으나 인명피해는 없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