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후원하기

공공급식 관계자 네트워킹 강화

URL복사

학교 교류 활동 지속

[완주신문]완주군이 공공의 관계시장에 완주농식품의 안정적 공급을 위해 지난 10월부터 완주공공급식지원센터와 공동주관으로 공공급식 관계자들과 지속적인 네트워킹을 진행하고 있다. 

 

24일 완주군에 따르면 군은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등 공공기관 영양사를 비롯해 초중고 학교 영양(교)사, 어린이집, 유치원 공공급식 관계자들과 교류하며 지역 먹거리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있다.

 

이날 군은 완주공공급식지원센터를 통해 농산물을 공급받는 관내 59개소 완주어린이집·유치원 급식관계자와의 간담회를 열고, 네트워킹을 강화했다.

 

공공급식 이해관계자들은 지속가능한 건강한 먹거리 제공을 위한 지역 푸드플랜의 중요성에 공감하고, 향후 학교 및 공공기관에 더 많은 완주농식품 공급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이에 앞서 지난달 27일에는 완주군청, 완주교육지원청 등 관계 기관 합동으로 관내 초‧중‧고 학교의 영양사 35명을 대상으로 워크숍을 열어 지역푸드플랜의 필요성과 학교급식 협력방안에 대한 의견을 교류했다. 

 

또한 9일에는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 등 공공기관 영양사 11명을 대상으로 지역먹거리의 중요성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지역산 공급품목 확대를 위한 의견수렴의 시간을 갖기도 했다. 

 

오는 25일에는 2017년부터 도농상생 공공급식 사업을 통해 완주산농식품을 공급받고 있는 강동구 급식관계자와의 간담회가 완주공공급식센터에서 열릴 예정이다.

 

김춘만 먹거리정책과장은 “정기적인 간담회를 통해 공공급식 관계자들의 요구사항 과 의견을 충분히 들어 신선하고 안전한 완주산 농식품이 안정적으로 공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