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후원하기

추석 앞두고 범죄피해가정 모니터링 실시

URL복사

가정폭력·아동학대 예방 자치경찰 활동

[완주신문]완주경찰서는 다가오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지난 10일 가정폭력 및 아동학대 재발이 우려되는 가정을 방문하여 쌀과 기타 생필품을 전달하는 등 사회적 약자 보호 활동을 펼쳤다.

 

이번 활동은 명절 연휴기간 평소보다 증가하는 가정폭력 신고에 대비하여 재발우려가정에 대한 재발위험성과 보호·지원 필요성을 검토하고자 진행되었으며 가정폭력 예방을 위한 선제적인 자치경찰 활동으로 오는 17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모니터링 중 피해사례가 발견될 시 적극 수사하고 상담 기관과 연계하는 등 관련 유관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빈틈없는 피해자 보호에 신속 대응할 예정이다.

 

권현주 완주경찰서장은 “학대예방경찰관이 가정폭력·학대 피해가정을 방문하여 격려품을 전달함으로써 피해자들에게 조금이나마 마음의 위안이 되기를 바라며 연휴기간 중 현장 경찰이 적극 개입하여 피해자 보호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