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후원하기

[기고]위드코로나 극복은 완주9경에서
[완주신문]위드코로나 체제로 들어선지 어느덧 한달이 되어 간다. 국내 백신 접종률은 전국 82%를 넘었고, 전북은 84%가 넘었다. 정부가 위드코로나를 시행하면서 주말에는 가까운 관광지를 찾는 사람들이 늘어나기 시작했다. 조심스러워 하면서도, 그동안 스스로를 억누르며 살아왔던 보상이랄까. 그러나 아직 시도의 경계를 넘어서까지 관광이나 여행은 조금은 자제하는 시민의식이 감사하게 느껴지기도 한다. 현재 수도권은 코로나 발생율이 폭증하는 만큼 멀리 떠나지 못하는 지역 주민들에게 가까운 완주9경을 소개하고자 한다. 먼저 제1경인 대둔산국립공원은 전국에서 단풍으로 유명한 공원으로 호남의 금강산으로 불린다. 대둔산은 특히 길이 81m, 너비 금강 구름다리가 정상 부근에 있어 대둔산의 백미이다. 그 밖에도 대둔산은 낙조대, 금강폭포 외 여러 계곡, 왕관바위 등 등산객들에게 인기가 좋다. 제2경인 고산자연휴양림은 어린 자녀들이 있는 가족들이 캠핑으로 자주 찾는 곳임을 다들 알고 있을 것이다. 따라서 가족단위 방문객들을 위한 숙박시설 , 체육시설, 편의시설과 여름 계곡물 물 놀이터가 운영 중이다. 가까운 곳에서 삼림욕을 즐기기에는 그만이다. 제3경인 모악산도립공원은 금산사와


배너